크리소스톰 설교학 연구소
title
  

|연구소 소개|
|공지사항|
|설교학연구실|
|수사학연구실|
|설교컨퍼런스|
|설교코칭스쿨|
|설교 동영상|
|추천 사이트|
|포토 갤러리|
|방명록|
|관리자|


법무병원에서의 비성공적인 날
박희춘 목사  (Homepage) 2018-09-28 19:54:11, 조회 : 1,755, 추천 : 353

어제는 밤샘근무를 이틀째 했습니다.그러나 성공적이지 못한 날이었습니다. 그리 아름답지 못한 날이었습니다.

밤새도록 환자들이 심한 비정상적인 행동으로 괴성을 지르고 괴상한 행동을  쉬지않은 날이었기때문입니다.

한 남자환자는 스스로를 목을 매달려는 시도를 했고 자신의 페쇄병실 문을 밤새도록 두들겨서 문을 거의 망가트리는
일보직전까지 갔습니다. 자신의 변으로 모니터를 칠해서 막았습니다. 문사이의 고무붕대를 뜯어내어 우리를 협박했습니다.
스스로 목을 매겠다고. 후에 벌거벗은 이 환자에게 담요를 주자 그 두꺼운 담요를 말아 창살에 매고는 자살을 시도했습니다.
그 담요는 특수담요로 쉽게 찢을수 없습니다. 그러나 그 환자는 그 담요를 찢으려고 그리고 목을 매려고 안간힘을 다했습니다. 제가 특별히 사랑을 쏟는 환자이지만 제 앞에서 자신의 담배불로 손목 핏줄을 태우려고 했습니다.

한 여자환자는 침대에 묶인채 밤새 괴성을 지르고 발작을 했습니다. 그리고 아침에는 묶인채 머리를 돌려 침대 끝의
쇠기둥에 머리를 짓밖아 이마에서부터 피가 흥건히 흘렀습니다. 상처치료를 해주었습니다.

한 다른 여자환자는 반 나체로 자신의 폐쇄병실에서 괴성을 지르고 몇시간씩 변기통에 무작정 앉아있고
자신의 머리를 뜯어내고 거의 밤에 잠을 자지 않았습니다.

사랑으로 섬기려고 노력하지만 어제밤은 그다지 성공적이지 못한 날이었습니다.

가장 어려웠던 법무병원 사역의 밤샘근무중 하나였습니다.

성공이나 실패나 모두를 사역으로 받아들이고 지속적으로 변함없는 사랑으로 섬길수 있게 되기를
기도합니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83  한 환자의 공격 - 세부위가 찢긴 팔 - 설교예화 그리고 피아노 작곡    박희춘 목사 2019/05/24 12 277
182  이틀밤이나 침대에 묶이는 환자 - Fixierung    박희춘 목사 2019/05/18 8 264
181  호스피탈리스무스 (Hospitalismus)    박희춘 목사 2019/05/10 9 279
180  한 환자로부터의 귀한 선물    박희춘 목사 2019/03/07 18 336
179  Power of Medicine. 의약의 힘    박희춘 목사 2019/03/04 17 310
178  보델쉬빙 목사 소개 - 독일 Diakonie 사회복지 사역의 선구자    박희춘 목사 2019/02/24 19 321
177  한 환자의 탈옥(!)    박희춘 목사 2019/02/23 19 318
176  독일 국립 법무정신병원(Forensische Psychiatrie) 포럼 (PDF)    박희춘 목사 2018/12/10 40 372
175  독일의 새 인권법과 법무정신병원사이의 딜레마    박희춘 목사 2018/10/17 118 806
174  좋은 간호의 능력    박희춘 목사 2018/10/16 111 780
173  법무병원에서의 시편 23편    박희춘 목사 2018/10/01 309 1611
 법무병원에서의 비성공적인 날    박희춘 목사 2018/09/28 353 1755
171  쇠창살사이로의 서양장기    박희춘 목사 2018/09/26 381 1819
170  지역 독일시민들의 법무정신병원 방문    박희춘 목사 2018/08/28 310 1976
169  법무병원에서 아름다웠던 하루    박희춘 목사 2018/08/20 286 1911
168  한 환자의 쥬스 공격!    박희춘 목사 2018/07/28 840 3448
167  박희춘목사의 -짧은 묵상-을 시작하면서    박희춘 목사 2018/07/25 729 3435
166  독일어 - 영어 - 스페인어 - 매일 성서묵상을 시작하면서!    박희춘 목사 2018/07/22 735 3063
165  독일 법무정신병원 사역이야기    박희춘 목사 2018/05/22 916 5122
164  세상속의 설교, 세싱속의 선교 - 박희춘소장 (연재)    박희춘 목사 2018/01/04 910 5062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zero
Copyright : ck | Email : whrur@hanmail.net